.

2019
AUDIO TRADING
MANUAL

2019.11.29-12.01

Oil Tank Culture Park T2, T6 Culture Archive

About

모든 방향의 소리를 받아들일 수 있다는 특성을 지닌 무지향성(Omni) 마이크는 엠비언스나 공간음을 녹음하는 데 사용됩니다. 2019년 11월 29일—12월 1일, ‘Omni’라는 주제로 펼쳐지는 이번 ATM은 무지향성 마이크처럼 여러 방향에서 들려오는 다양한 소리를 포용하려는 태도를 추구합니다. 올해는 특별히 한국-덴마크 수교 60주년을 기념하여 덴마크 코펜하겐의 음악 페스티벌 클랑(Klang)과 음악출판사 에디션-S(Edition-S)와 협력하에 페스티벌이 진행됩니다. 이번 ATM에서는 2021년까지 협력을 이어갈 덴마크의 두 단체와 더불어 뉴욕의 앙상블 미장(Mise-En), 세계 각지에서 서울을 찾아온 작곡가, 음악과 소리를 다루는 여러 분야의 작가들이 한데 모여 공연과 전시, 세미나, 워크숍의 형태로 동시다발적 만남을 시도합니다.

‘Omni’ microphone has a special characteristic aspect that could acceptable sounds in from all directions. From Nov. 29 to Dec. 1, ATM2019: Omni seeks to embrace sound from all direction, just like ‘Omni’ microphone. This year marks the 60th anniversary of Korea-Denmark diplomatic relations, and the ATM festival will be held in cooperation with the music festival Klang and music publisher Edition-S in Copenhagen, Denmark. Including the two Danish organizations, which will continue to work together until 2021, ATM2019: Omni will be a special area for cultural exchange with Ensemble Mise-En based in New York, composers from all over the world, and the artists from various fields who dealing with music and sound.

ATM x KLANG

ATM — Seoul, South Korea

‘오디오-트레이딩-매뉴얼’(audio-trading-manual)의 약어인 뉴뮤직 페스티벌 ATM은 아트 인큐베이터의 가장 큰 연례행사로, 공연, 전시, 세미나, 워크숍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동시대 음악을 선보이는 플랫폼입니다. 2017년 탈영역 우정국에서의 첫 페스티벌과 2018년 문화비축기지에서의 두 번째 페스티벌에 이어 올해로 세 번째 페스티벌을 개최합니다.

The New Music Festival ATM, which stands for ‘audio-trading-manual’ is Arts Incubator’s biggest annual event and is a platform that presents new music with various programs including performance, exhibition, seminar, and workshop. Following the first festival in 2017 at the Post Territory Ujeongguk and the second festival in 2018 at the Oil Tank Culture Park, the third festival will be held this year at the same venue as in the previous year.

KLANG — Copenhagen, Denmark

클랑은 제2차 세계대전 이후부터 최근까지의 음악들을 적극적으로 소개하는 덴마크의 현대음악 페스티벌입니다. 2009년, 코펜하겐 기반 연주단체 아틀라스 신포니에타의 ‘아틀라스 뉴 뮤직 페스티벌’에서 출발한 이 페스티벌은 2012년부터 ‘클랑’이라는 새 이름과 함께 독자적으로 운영되기 시작했습니다. 현재 덴마크의 작곡가 크리스티안 빈터 크리스텐센(Christian Winther Christensen)과 레진 페터센(Regin Petersen)이 운영하고 있습니다.

KLANG is Denmark's largest festival for contemporary music. KLANG attracts foreign and Danish ensembles and soloists, collaborates with symphony orchestras and produces opera and embraces music from post-World War II, but focuses on the latest music. This has been the case since 2009, when the Athelas New Music Festival grew out of Athelas Sinfonietta Copenhagen under the then artistic director Anders Beyer. The festival retained the name Athela's New Music Festival and its close association with Athela's Sinfonietta up to and including 2012 with Anders Beyer as artistic director throughout the years. Although the festival changed its name to KLANG and severed the very close ties to Athelas Sinfonietta Copenhagen, the ensemble is still a significant part of the festival with a spectacular concert every year. From 2013-2015, Rune Glerup and Christian Winther Christensen were artistic directors for the festival, where it consolidated itself into its new form, and from 2015 onwards the festival management has been composed of Christian Winther Christensen and Regin Petersen.

ARTS INCUBATOR

서울의 뉴 뮤직 아티스트 콜렉티브 아트 인큐베이터는 호기심 어린 눈으로 음악을 바라보는 뉴 뮤직의 태도를 사랑하고, 그로부터 전례없이 멋지고, 예리하고, 독창적이고, 기이한 소리가 탄생할 수 있다고 믿습니다. 언제나 실험성, 평등성, 다양성이라는 가치 아래에서 국적과 나이와 성별과 학력에 관계없이 이제껏 들려지지 않았던 자신의 뉴 뮤직을 들려줄 유니크하고 개성적인 목소리들을 찾고 있습니다.
아트 인큐베이터는 새롭고 다양한 음악들을 유연하게 엮어내고, 음악을 빛나게 하는 무대를 마련하기 위해 다양한 프로젝트를 기획합니다. 서울에서 열리는 연례 국제 뉴뮤직 페스티벌 〈ATM: Audio Trading Manual〉, 뉴욕의 앙상블 미장과의 협력하에 전 세계 작곡가들의 작품을 초연하는 〈인큐베이팅 프로젝트〉, 시청각적 감각에 주목하는 공연 프로젝트 〈Eye, Ear, Etc.〉, 한국 작곡가들을 국제무대에 소개하는 〈코리안 컴포저스〉 등의 프로젝트가 현재까지 진행되어 왔습니다.

Arts Incubator is a new music artist collective based in Seoul. We love the unique attitude of new music which always watch music with curiosity, and firmly believe that brilliant, sharp, original, and bizarre sounds can be created by it. Following the value of experiment, equality, and diversity, Arts Incubator is finding unique and individual voices that have been unheard before, regardless of nationality, age, gender, and academic background.
Arts incubator makes performances for the spotlight on new music and conducts various projects to interweave diverse music. A few examples of our activities are: 〈Audio Trading Manual(ATM)〉, an annual international new music festival in Seoul; 〈Incubating Project〉, the world premiere of global composers’ pieces in collaboration with Ensemble Mise-En, New York; 〈Eye, Ear, Etc.〉, a performance project with a focus on audiovisual sense; 〈Korean Composers〉, a project to introduce South Korean composers, where we come from, to the world.

주최/주관

협력

후원

SCHEDULE

11.28.

EXHIBITION
12:00—18:00

T6 문화아카이브

Pre-Opening

11.29.

EXHIBITION
12:00—18:00

T6 문화아카이브

Territory of Music

SEMINAR
17:00

T6 원형회의실

Opening Session About ATM Festival

PERFORMANCE
18:00

T6 원형회의실

OMNI Sound+Space: Sphere

11.30

EXHIBITION
12:00—18:00

T6 문화아카이브

Territory of Music

SEMINAR
14:00

T2 공연장

Collaborator’s Session About Klang Festival

PERFORMANCE
15:00

T2 공연장

UNI ATM & Klang

12.01

EXHIBITION
12:00—18:00

T6 문화아카이브

Territory of Music

WORKSHOP
‍11:00

T2 공연장

Instrument Maker by Lars Kynde

PERFORMANCE
EXHIBITION
17:00

T6 문화아카이브

Omni ATM & Klang

PROGRAM

PERFORMANCE

11.29. 18:00
T6 원형회의실

Omni 《Sound+Space: Sphere》

전세계 공모를 통해 선정된 아홉 명의 음악가 바나이요티스 코코라스, 호안 카를로스 핀토, 김승현, 김수진, 제니 아부아브, 파스칼 슈타우트, HAI 트리오, 야스나 벨리코비치, 황재호와 함께하는 ‘ATM2019: Omni’의 첫 공연. 새로 개발된 악기, 공간을 활용한 전자음악, 퍼포먼스 등, 음악가들이 구축해온 독자적인 영역을 소개하는 이번 공연은 낯선 소리의 영역들을 둥글게 포용합니다.

바나이요티스 코코라스 〈감각질〉(2017)
김승현 〈부식〉(2018)
제니 아부아브 〈무〉(2019)
김수진 〈freq.hierarchy(NONrandom,$1)~〉(2019)
주앙 카를로스 핀토 〈anti-manifesto.exe〉(2018)
파스칼 슈타우트 〈sentire〉(2016-2019)
HAI 트리오 〈nUFO와 함께하는 가능성 공간 여행〉(2019)
야스나 벨리코비치<사물들의 오페라>(2019)
황재호 〈비자아〉(2019)

The first concert presents the recent works of nine musicians—Panayiotis Kokoras, Seunghyeon Kim, Jenny Abouav, Sujin Kim, João Carlos Pinto, Pascal Staudt, HAI Trio, Jasna Veličković, Jaeho Hwang, who selected through the open call from around the world. Introducing the unique areas that each musician has built, such as newly developed instruments, space-based electronic music, performance, and more, the concert embraces unfamiliar sound areas.

Panayiotis Kokoras 〈Qualia〉(2017)
Seunghyeon Kim 〈Corrosion〉(2018)
Jenny Abouav 〈Mū〉(2019)
Sujin Kim 〈freq.hierarchy(NONrandom,$1)~〉(2019)
João Carlos Pinto 〈anti-manifesto.exe〉(2018)
Pascal Staudt 〈sentire〉(2016-2019)
HAI Trio 〈Possibility Space Travel with the nUFO〉
Jasna Veličković 〈Opera of Things〉(2019)
Jaeho Hwang 〈Non-Self〉(2019)

11.30. 15:00
T2 공연장

Uni 《ATM&Klang》

‘Uni’는 ‘Omni’의 반의어로, ‘단일 지향성’이라는 뜻을 지닙니다. 덴마크의 KLANG 페스티벌과 한국의 ATM이 주목하는 작곡가들의 뚜렷한 개성에 집중하는 이번 공연에서는 ATM이 초청한 문석민(한국), 코바야시 수미오(일본)의 위촉작과 김고은(한국)의 신작, 그리고 KLANG이 초청한 제임스 블랙(덴마크/영국), 리잉-우(덴마크/대만)의 최근작이 연주됩니다.
문석민 〈망설임〉(2019)
제임스 블랙 〈눈물〉(2016)
김고은 〈이상(理想)〉(2019)
코바야시 수미오 〈신기루〉(2019)
리-잉 우 〈녹턴〉(2019)

‘Uni’ is the antonym of ‘Omni’ which means single-oriented. In this concert, The KLANG Festival in Denmark and ATM in Korea are paying attention to the distinct personalities of composers. ATM presents Seokmin Mun(Korea) and Sumio Kobayashi(Japan)’s commissioned work and Goeun Kim(Korea)’s new work, Klang presents James Black(Denmark/U.K.) and Li Ying-Wu’s(Denmark/Taiwan) recent work.

Seokmin Mun 〈Hesitation〉(2019)
James Black 〈En tåre〉(2016)
Goeun Kim 〈Ideal〉(2019)
Sumio Kobayashi 〈Mirage〉(2019)
Li-Ying Wu <Nocturne>(2018)

12.01. 17:00
T6 문화아카이브

Omni 《ATM&Klang》

전시공간에서 열리는 마지막 공연 ‘Omni 《ATM&Klang》’은 전시와 공연, 한국과 덴마크 음악가들의 작업이 함께 어우러지는 형태로 이루어집니다. ATM과 KLANG이 무지향성을 주제로 함께 큐레이팅한 이번 공연은 조예본(한국), 조은희(한국), 레진 페터센(덴마크), 랄스 킨데(덴마크), 하문영(미국/한국), 크리스티안 빈터 크리스텐슨(덴마크), 최영(한국)의 작업을 통해 다양한 형태의 음악과 소리가 교차하는 영역들을 탐험합니다.
조예본 〈루트 III〉(2019)
조은희 〈사운드맵 프로젝트: 몽타주〉(2019)
레진 페터센 〈직관적 스케치들〉(2011)
랄스 킨데 〈작곡기계 4번 대벌레〉(2010-2013)
하문영 〈Artless beauty in pursuit of theory Op. 1〉(2019)
크리스티안 빈터 크리스텐센 〈밤의 음악〉(2011)
인터미션
최영 〈애프터 디너〉(2019)

The last performance combines the musical works of Korean and Danish composers in the exhibition space. The concert, curated together by ATM and Klang under the theme of ‘Omni’, explores a borderless area of music through six works composed by Yeabon Jo(Korea), Eunhee Cho(Korea), Regin Petersen(Denmark), Lars Kynde(Denmark), Moon Young Ha(U.S./Korea), Christian Winther Christensen(Denmark) and Yeong Choi(Korea).

Yeabon Jo 〈Route III〉(2019)
Eunhee Cho 〈Sound Map Project: Montage〉(2019)
Regin Petersen 〈Intuitive Sketches〉(2011)
Lars Kynde 〈Composition Machine No. 4, Wandelende Tak〉(2010-2013)
Moon Young Ha 〈Artless beauty in pursuit of theory Op. 1〉(2019)
Christian Winther Christensen 〈Nachtmusik〉(2011)
intermission
Yeong Choi 〈After Dinner〉(2019)

EXHIBITION

11.28

Pre-Opening

11.30. 15:00

Territory of Music

12.01. 17:00
T6 문화아카이브

Exhibition + Performance

공간과 음악은 어떤 관계를 맺고 있을까요. 공간과 음악의 접합지점에 관한 질문에서 출발한 ‘ATM2019: Omni’의 기획전시 《Territory of Music》은 구체적인 지역부터 집단을 대표하는 공동체의 영역, 디지털 공간, 음악적 공간 등, 다양한 차원에서 공간과 관계 맺는 음악/소리 작업을 전시장에 초대합니다. 김영은 〈총과 꽃〉, 〈붉은 소음의 방문〉, 박병래 〈화포異景〉, 서혜민 〈PM2.5 시리즈〉, 조은희 〈사운드맵 프로젝트〉, 위지영 〈디어 다이어리〉, 랄스 킨데 〈작곡기계 4번 대벌레〉, 아트 인큐베이터 〈아트 인큐베이터의 영역〉, 에디션-S 〈덴마크 작곡가의 영역〉 그리고 윤제호의 〈Another space on the wall〉과 함께 합니다.
김영은 〈총과 꽃〉(2017)
김영은 〈붉은 소음의 방문〉(2018)
박병래 〈화포異景〉(2014)
서혜민 〈PM2.5 시리즈〉(2018)
조은희 〈사운드맵 프로젝트〉(2015-2019)
위지영 〈디어 다이어리〉(2019)
랄스 킨데 〈작곡기계 4번 대벌레〉(2010-2013)
아트 인큐베이터 〈아트 인큐베이터의 영역〉(2019)
에디션-S 〈덴마크 작곡가의 영역〉(2019)
윤제호 〈Another space on the wall〉(2019)

What is the relationship between space and music? ATM2019: Omni’s exhibition 《Territory of Music》 invites music/sound works related to space at various levels, including territory, representative areas of a community, digital space, musical space, etc. The exhibition presents nine works of YoungEun Kim, Byounglae Park, Hyemin Seo, Eunhee Cho, Jiyoung Wi, Lars Kynde, Arts Incubator, Edition-S, and Jeho Yun

YoungEun Kim 〈Guns and Flowers〉(2017)
YoungEun Kim 〈Red Noise Visit〉(2018)
Byounglae Park 〈Hwapo〉(2014)
Hyemin Seo 〈PM2.5 Series〉(2018)
Eunhee Cho 〈Sound Map Project〉(2015-2019)
Jiyoung Wi 〈Dear Diary〉(2019)
Arts Incubator 〈Area of Arts Incubator〉(2019)
Lars Kynde 〈Composition Machine No. 4, Wandelende Tak〉(2010-2013)
Edition-S 〈Area of Danish Composer〉(2019)
Jeho Yun 〈Another space on the wall〉(2019)

SEMINAR

11.29. 17:00
T6 문화아카이브

Opening Session 《About ATM Festival》

윤소진, 조예본, 신예슬, 정구원, 이승린(모더레이터), 김고은

아트 인큐베이터의 세 번째 페스티벌 ATM2019:Omni를 개최하기까지 어떤 일들이 있었는지, 이번 교류에서 추구하는 가치는 무엇인지에 관해 이야기합니다. 소리문화연구자 이승린이 모더레이터로 함께 합니다.

Sojin Yoon, Yeabon Jo, Yeasul Shin, Guwon Jeong, Goeun Kim

The members of Arts Incubator talk about how this festival made and what is the value of the cultural exchange of this year. Sound studies·researcher Seung-rin Lee joins as a moderator.

11.30. 14:00
T6 문화아카이브

Collaborator’s Session 《About Klang Festival》

레진 페터센, 헨릭 뢰르담, 윤소진

ATM과 협력하는 덴마크의 음악 페스티벌 클랑(KLANG) 디렉터 레진 페터센과 음악출판사 에디션-S(Edition-S) 디렉터 헨릭 뢰르담, 그리고 아트 인큐베이터 디렉터 윤소진이 덴마크 현대음악계 및 클랑 페스티벌의 현안을 소개합니다.

Regin Petersen, Henrik Rørdam, Sojin Yoon

Regin Petersen(Klang), Henrik Rørdam(Edition-S) and Sojin Yoon(Arts Incubator) introduce Klang Festival and the current issue of Danish contemporary music scene.

WORKSHOP

12.01. 11:00
T2 공연장

Collaborator’s Session 《About Klang Festival》

랄스 킨데
-
덴마크 초청 작곡가 랄스 킨데가 한국의 학생들을 대상으로 악기 제작 워크숍을 진행합니다.

Lars Kynde
-
Danish composer Lars Kinde is hosting an instrument-making workshop for Korean students.

COPYRIGHT © ARTS INCUBATOR. ALL RIGHTS RESERVED.